호남문화원형

지역과 세계,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호남학연구원

호남문화DB

010 거문도ㆍ백도 한국 근대문화의 등대, 거문도와 백도 목록

문화원형 개요
거문도는 여수와 제주도 중간 지점에 위치한 다도해의 최남단 섬으로 면적이 12㎢이다. 서도·동도·고도의 세 섬으로 이루어져 있으며, 옛 이름은 삼도·삼산도·거마도로 불렸다. 1885년(고종 22)에는 영국이 러시아의 남하를 막는다는 구실로 이 섬을 불법 점령한 거문도사건이 일어났으며, 이때에는 해밀턴 항구라고도 불렸다. 세 개의 섬이 병풍처럼 둘러쳐서 1백만 평 정도의 천연적 항만이 호수처럼 형성되어 있는 곳을 도내해(島內海)라고 하는데, 큰 배들이 자유롭게 드나들 수 있는 항구 구실을 하고 있다. 입지적 여건 때문에 거문도항은 예부터 빈번히 열강의 침입을 받아왔다. 섬 일대가 다도해해상국립공원에 속하며, 주민들 사이에서 구전되어 전해지고 있는 <거문도 뱃노래>는 전라남도 무형문화재 제1호로 지정되어 있다. 백도는 거문도에서 동쪽으로 약 28㎞ 떨어져 있으며, 크게 상백도·하백도로 나누어져 있다. 지적도에 나타나 있는 섬은 모두 31개이고, 때때로 물에 잠기는 바위섬까지 합하면 99개로 백 개가 조금 안 되어 일백 백(百) 자가 아닌 흰 백(白) 자를 붙였다고 한다. 최고 높이는 상백도의 110m 지점이며, 대부분의 섬들이 암석으로 된 바위섬이다. 자연의 신비함을 간직한 기암절벽과 괴목이 곳곳에 있으며, 바다직박구리, 휘파람새 등 희귀조류와 까마귀쪽나무, 동백나무, 풍란 등 희귀식물이 자생한다.
기획의도
거문도와 백도는 역사적으로나 지리적으로 중요한 의의를 지니는 섬이기 때문에, 다음 세 방향을 콘텐츠화사업의 방향으로 설정함. 첫째 1979년 섬 일대가 명승 제7호로 지정되었으며, 지금은 전 지역이 다도해해상국립공원에 속하므로 거문도의 자연과 자생 동식물 관련 소재의 디지털 콘텐츠화. 둘째 거문도의 민속과 주민의 생활상을 담는 디지털 콘텐츠 구현. 셋째 열강의 각축장으로서 거문도를 드러내는 근대문화 콘텐츠 구현
개발내용
  • 교육용 e-book ‘거문도의 자연’ 제작
    • 거문도의 자연경관(4계절)을 오브제 방식으로 표현한 영상물 탑재
    • 거문도의 자생식물과 동물을 HD 다큐멘터리로 제작하여 탑재
  • 애니메이션, 만화, 영화에 적용할 수 있는 스토리 뱅크 ‘거문도 이야기’구축
    • 거문도 벼락 맞은 이무기 : 토종 캐릭터 및 애니메이션 시나리오 개발
    • 상백도의 삼선암과 매바위 이야기 : 상제와 천신 관련 전설
    • 하백도 서방바위 이야기 : 남근 숭배와 기복신앙
  • 거문도 사건을 테마로 한 가상 체험관 : 3D 세트
    • 섹션1. 관련 문서, 당시 세계정세를 드러내는 시청각 자료를 제공하는 라이브러리
    • 섹션2. 거문도 사건과 관련된 영국, 러시아, 청의 국제정세 표현
    • 섹션3. 조선 조정과 거문도 관아의 대응을 담은 영상관
    • 섹션4. 거문도 사건 발발 당시의 전투 신(scene) 디지털 재현
활용방안
  • 거문도 사건 관련 시나리오를 개발하여 영화산업 분야에 활용
  • 거문도·백도 관련 스토리 뱅크는 애니메이션, 다큐멘터리 제작 분야에 활용
  • 서남해안 도서문화자원센터 구축을 위한 원천 자료 제공